대통령, 한일 친선단체 인사 및 정계인사 접견 > 청와대 브리핑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청와대 브리핑

대통령, 한일 친선단체 인사 및 정계인사 접견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116.♡.129.16)
댓글 0건 조회 265회 작성일 23-03-17 08:43

본문

btn_textview.gif

尹 대통령, 한일 친선단체 인사 및 정계인사 접견

- 미래지향적 한일관계 발전을 위한 역할 당부 -

일본을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은 3. 17.(금) 한일의원연맹 누카가 후쿠시로 회장, 스가 요시히데 회장 내정자, 오부치 유코 부회장, 한일친선협회 가와무라 다케오 중앙회장, 한일협력위원회 아소 다로 회장, 나카소네 히로후미 회장대행 등 일본 내 주요 한일 친선단체 인사들과 접견하고, 이에 이어 입헌민주당 이즈미 겐타 대표와 야마구치 나쓰오 공명당 대표 등 정계인사를 접견하였으며 한일 간 다양한 분야의 교류·협력 활성화 방안을 포함한 한일관계 발전 방향에 관해 건설적인 의견을 교환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번 방일이 12년 만에 성사된 정상 간 양자 방문으로서 양국 관계를 정상화하는 첫걸음임을 강조하였습니다. 또한, 양국 정상 차원에서 한일관계를 개선하고 발전시키겠다는 공동의 의지를 재확인한 만큼, 향후 이러한 긍정적인 분위기가 양국 국민 간 우호 협력 강화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하였습니다.

누카가 한일의원연맹 회장은 자신이 오랫동안 한일의원연맹 간사장과 회장으로서 양국 각계에 한일관계 개선 필요성을 지속적으로 강조해 왔는데, 오늘 이렇게 12년 만에 정상 방일이라는 기념비적인 성과를 거두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하였습니다.

차기 한일의원연맹 회장을 맡게 된 스가 前 총리는 한일관계 개선을 위한 우리 정부의 노력을 높이 평가하면서 양국 정부가 한일관계 개선의 첫걸음을 뗀 것은 중요한 의미가 있는 만큼, 한일의련 차원에서도 한일 간 의원 교류 활성화와 건설적인 정책 제언을 통해 한일관계의 발전을 뒷받침하기 위한 노력을 펴겠다고 하였습니다.

오부치 한일의원연맹 부회장(오부치 前 총리의 딸)은 「김대중-오부치 공동선언」발표 25주년인 올해 한일관계 개선에 중요한 발판이 마련된 것을 평가한다고 하면서, 부친의 뜻을 이어받아 한일 간 제반 분야 교류 활성화에 기여하도록 지속 노력해 나가겠다고 하였습니다.

가와무라 한일친선협회 회장은 윤 대통령이 작년 5월 취임한 뒤 1년도 안 돼 한일관계의 큰 발전이 이루어졌음을 축하하며, 이러한 날이 오기를 학수고대하였다고 했습니다. 앞으로, 한일친선협회가 풀뿌리 민간 교류를 위한 다양한 인적·문화교류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라고 하면서, 앞으로도 양국 국민들 간 상호 이해를 심화하고 협력의 폭과 깊이를 확대하는 데 있어 더욱 적극적인 역할을 하겠다고 하였습니다.

아소 한일협력위원회 회장은 현대 한일관계 70여년 역사에서 양국 관계가 가장 큰 고비를 맞았는데, 윤 대통령의 결단과 리더십으로 한일관계가 새로운 전환점을 마련하게 됐다고 평가했습니다. 특히 아소 회장 자신이 그간 미래의 주역인 청년 세대 간 교류의 중요성에 대해 누차 강조해왔는데, 이들이 상호 소통하고 공감대를 넓혀갈 필요가 있다고 하였습니다.

나카소네 한일협력위원회 회장대행은 자신이 문부대신을 역임하여 교육 분야에 큰 관심을 갖고 있는 만큼, 한일 학생들 간 교류와 학술 교류 분야에서 다양한 교류사업을 발굴해 보겠다고 하였습니다.

제1야당인 입헌민주당의 이즈미 대표와 연립여당 파트너인 공명당 야마구치 대표는 양국 관계를 한 단계 끌어올리겠다는 윤 대통령의 대승적인 결단과 리더십을 높이 평가한다고 하고, 양국 의회 차원에서도 한일관계 개선을 위한 협력을 강화해 나가겠다고 하였습니다. 특히, 이즈미 대표는 자신의 딸이 열렬한 한국의 팬으로서 독학으로 한국어를 열심히 배우고 있다면서, 한일 청년교류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하였습니다. 또, 입헌민주당은 당내에 한·일우호의원연맹을 만들었으며, 곧 한국을 방문해 한국의 야당 의원들을 만나 한일 간 미래 협력 관계를 위해 협조해 줄 것을 직접 설득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윤 대통령은 한일 우호 협력을 위한 의회 간, 미래세대 간 교류를 강화해 나가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는 데 공감하면서, 오늘 이 자리에 참석한 인사들이 모두 일본 정계 지도자이자 오피니언 리더인 만큼 미래지향적인 한일관계 발전을 위한 지속적인 관심과 역할을 당부하였습니다.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041건 1 페이지
청와대 브리핑 목록
번호 제목 조회 날짜
204129104-13
204019504-12
203940804-12
203836404-12
203721504-11
203616804-11
203518404-11
203415804-10
203316604-09
203268704-06
203121504-06
203018704-06
202917704-05
202819004-05
202718004-05
202616404-04
202518304-04
202417004-04
202318604-03
202219404-03
202118404-02
202016104-01
201916904-01
201821104-01
201716903-31
201616303-31
201518503-30
201417003-30
201318303-30
201219203-29
201117703-29
201020903-29
200918303-28
200820203-27
200718703-27
200618503-26
200517503-24
200418803-24
200318903-23
200220803-22
200116603-20
200018103-20
199921703-17
199813903-17
199754603-17
199620003-17
열람중26603-17
199422903-17
199318903-17
199222103-16

검색


사이트 정보

Copyright © Baragi.Net. All rights reserved.